아이도 사용하는 아이패드, 부모가 적절히 관리하는 방법

by JDBS posted Jan 03,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이패드에서의 자녀 보호 설정은 다른 디바이스와 조금 다르다. 애플은 1인용 기기로 가정하고 만들었기에, 아이패드에서 자녀 보호를 위한 설정을 해두면, 부모 자신의 사용 경험에도 영향을 준다는 사실을 기억해 두어야 한다.

하지만 아이에게 부적절한 콘텐츠를 노출하질 않기 바란다면, 거의 피할 길이 없을 정도로 단단히 아이패드를 잠글 수 있다.

하지만 기본 옵션들은 다소 제한적이어서, 원격 모니터링이나 제어와 같은 고급 기능은 찾기 어려우며, 사용 시간 설정을 할 수도 없다. 하지만 이런 기능들은 스크린리미트(Screenlimit) 같은 부모용 제어 앱을 설치하면 해결할 수 있다.

Getty Images Bank

아이패드의 내장 제어 설정을 찾는 법
참고 : 여기서 다루는 내용은 iOS 11.2를 기준으로 한다. 구형 버전은 내용이나 설정 기능 등에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설정 >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최신 버전으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아이패드의 설정 앱을 열고, 일반 > 차단으로 접근한다. 기본적으로 비활성화되어 있는 상태인데, ‘차단 활성화’를 탭한다.

그다음 ‘차단 암호’를 생성하는데, 이는 아이패드 잠금을 설정하는 암호와 다르다. 자녀가 직접 설정 메뉴에서 차단 내용을 수정하지 못하도록 하기 위함이다. 또한, 암호만 입력하면 부모가 아이패드를 사용할 때 차단을 비활성화할 수 있다.

차단 암호를 설정한 후에는 자녀에게 적절하다고 생각되는 앱들을 골라 활성화할 수 있다. 각 앱이나 기능의 토글을 탭해서 활성화 혹은 비활성화할 수 있다. 앱을 비활성화하면, 앱 아이콘이 홈 화면에서 사라진다.

차단 메뉴에서 앱의 설치와 삭제, 앱 내 구입을 제한할 수 있다. 자녀에게 애플 ID가 있거나 필요한 경우, 가족 공유 기능을 사용해, 자녀가 본인의 애플 ID로 앱이나 다른 콘텐츠에 접근하는 것을 방지할 수도 있다.

‘허용된 콘텐츠’ 항목에서는 아이튠즈의 음악이나 영상 중 아이가 볼 수 있는 것을 제한할 수 있다. 웹 브라우저 전체를 비활성화하는 것은 원치 않는다면, 여기서 웹사이트를 탭해 ‘특정 웹사이트만’을 선택한다. 아래에 목록이 나타나는데, 각 항목을 왼쪽으로 스와이프해 삭제하거나 ‘웹 사이트 추가…’를 탭해서 추가할 수도 있다.

‘개인 정보 보호’ 항목에서는 위치 서비스를 이용하는 앱을 확인하고 아이가 아이패드를 어디에서 사용하고 있는지 노출하지 않길 원하는 앱의 위치 서비스 접근 권한을 해제할 수 있다. 보통은 위치 서비스 전체를 비활성화하는 것도 좋다.

다른 개인 정보 보호 항목들은 앱이 설정을 변경하는 것을 바꾸지 못하도록 하는 것과 관련이 있어서, 살펴본 후에 원한다면 비활성화하면 된다.

그 밑에는 ‘변경 허용’ 항목이 있다. 여기에서는 아이가 설정을 변경하는 것을 방지할 수 있으며, 살펴보고 모두 제한하는 것이 좋다. 나중에 문제가 생기면 언제든지 설정을 변경할 수 있다.

한 가지 중요한 것은 ‘음량 제한’이다. ‘변경 허용 안 함’으로 설정하면 헤드폰을 사용할 때 음량이 과하게 커지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게임 센터 항목에서 아이가 멀티플레이어 게임이나 친구를 초대하는 것을 차단할 수 있다.

‘아이와 친화적인’ 아이패드 앱은?
우리는 유튜브 일반 버전이 아닌 유튜브 키즈 앱을 추천한다. 아이가 봐도 괜찮은 콘텐츠들로만 제한된 앱이다. 물론, 모든 것이 아이에게 적합하다고 100% 보장할 수는 없으나, 최소한 필터링을 한 번 거칠 수 있다.

이러한 자녀 보호용 설정과 어린이용 앱을 ‘유모’로 사용할 수는 없다. 언제나 자녀가 아이패드로 어떤 것을 하고 있는지 관찰하고, 아이패드 사용과 관련된 규칙을 만들고, 아이에게 그 이유를 설명해주어야 한다.

외관상으로는 전혀 문제가 없는 앱에도 아이의 개인 정보를 보호하기 위한 보안 조치가 없을 수 있으므로, 설치 시에 주의해야 한다. 최근 뮤지컬리(Musical.ly)나 싱! 가라오케(Sing! Karaoke) 같은 앱들은 내장 채팅 기능과 부적절한 가사를 그대로 노출한 것 때문에 문제가 되기도 했다. editor@it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