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디오생방송 KCBU

오늘의 양식
세미나
상담
공지 사항
뉴스
선교뉴스
신학
건강
IT 뉴스

누가 양인지도 모르는데 어떻게...

JDBS2018.04.02 10:33조회 수 1925댓글 0

image (1).jpg


홍정길 목사(남서울은혜교회 원로)가 중앙일보 일요일판인 중앙선데이와 부활절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는 '예배는 연출, 목사는 엔터테이너... 목회가 사라졌다'라는 제목의 해당 인터뷰에서 자성의 목소리를 냈다.

홍정길 목사는 "목회한 지 50년이 넘었지만, 교회 개척해서 처음 3년을 빼곤 목회자로 불릴 수 없을 것 같다"며 "목회의 본질은 요한복음 10장에 나와 있듯 목자는 양을 알고 양은 목자의 음성을 듣는 것인데, 3년이 지나 500가정이 되고 교인이 2,000명으로 불어나니 교인 한 사람 한 사람을 위해 기도하는 게 불가능해지더라"고 털어놓았다.

홍 목사는 "누가 양인지도 모르는데 어떻게 목자라 할 수 있겠나. 그러다 보니 어느새 목회는 사라지고 매니지먼트(management·관리)만 남게 됐다"며 "주님이 보시기에 나는 가짜 목사였던 것이다. 그래서 고민이 많았다"고 털어놓았다.

' 한국교회가 가장 잊고 있는 것'에 대해선 "무엇보다 목회의 본질을 찾지 못하고 있다. 우리 1세대는 교인들이 교회로 몰려드는 시기였다. 하지만 지식과 경험이 없다 보니 미국의 대형교회를 벤치마킹할 수밖에 없었다"며 "문제는 그 과정에서 날로 커지는 자신의 교회를 어떻게 하면 잘 유지·관리하느냐에 모든 시선이 고정돼 버린 것이다. 교회는 목사와 교인이 인격 대 인격으로 깊이 교류하는 현장이 바탕이 돼야 하는데, 이게 결여되니 인격이 없는 목회가 돼 버렸다"고 지적했다.

'기독교의 본질'에 대해서는 "당연히 구원이지만, 한국교회 복음주의자들은 구원의 반쪽만 가르쳤다"며 "하나밖에 없는 외아들을 십자가에서 희생시켜 인간에게 새 생명을 준 게 구원의 본질이다. 또한 새 생명으로 다시 태어났으면 그에 걸맞게 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성경도 선한 일을 열심히 하는 구원받은 친백성이 되라고 가르치는데, 한국교회는 후자를 잊어버렸다"며 "우리 말은 생명·삶·생활이 각각 다른 단어지만 영어는 'life' 하나다. 그런데 우리는 이걸 나눠서 새 생명을 얻은 걸로 딱 끝나버리고 삶으로 연결하는 건 애써 외면했다. 그러면서 아주 이기적인 기독교인의 삶이 돼 버렸다. 물질·건강 축복받고, 자식들 잘 되고.... 복음의 본질은 사라지고 자기 위안의 종교만 남은 셈"이라고 비판했다.

'교회의 대형화·세속화 논란'에 대한 질의에는 "대부분의 대형교회 예배는 연출이 돼 버렸다. 목사도 좋은 엔터테이너가 돼야 성공했다고 인정받는다. 교인들은 어떤가. 일주일에 한 번 교회 나가는 걸로 면피만 하려 하진 않은지, 일상의 삶에서 십자가를 지고 가려는 노력 없이 십자가를 의지해 먹으려고만 하진 않은지 곰곰이 되새겨볼 때"라며 "한국교회는 실천의 종교였다. 3·1 운동도 교회가 주도하지 않았나. 당시 기독교인은 1.4%에 불과했지만, 감옥에서 숨진 사람 중엔 3분의 2나 됐다. 기꺼이 십자가를 등에 졌던 그때의 초심은 지금 어디로 갔는가"라고 반문했다.

'젊은 층의 교회 외면'에 관해선 "근본 원인은 어른들에게 있었다. 엄마 아빠가 교회 장로·권사·집사인데, 말로는 예수를 믿고 구원을 받았다면서 실천이 뒤따르지 않으니 자녀들이 교회에 나갈 마음이 들지 않는다는 것"이라며 "요즘 젊은이들이 얼마나 영리한데, 윗세대의 말에 그냥 속아 넘어가겠나. 한국교회의 우민화가 위기를 자초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또 "교회마다 성경공부에 공을 들인다. 제자훈련이라고도 하는데, 이게 큰 모순을 낳았다"며 "목사들은 제자훈련 프로그램으로 네트워크를 만들기 시작했다. 공부하려면 교회에 계속 나와야 하니, 이 프로그램을 통한 네트워킹으로 교인들을 교회에 묶어두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문제는 거기서 머물렀다는 점이다. 성경공부는 지식과 정보를 전달하는 게 아니라 삶이 바뀌도록 하는 게 목적이 돼야 하는데, 목사가 먼저 본이 되는 삶의 모습을 보이지 못하니 스승이 없는 제자훈련이 돼 버렸다"며 "한국교회도 제2의 종교개혁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커지는 이유 중 하나"라고도 했다.

교회 세습 논란에는 "하나님의 법을 따르는 사람이 자기 교단의 법을 따르지 않는 것은 근본적으로 모순"이라며 "가장 안타까운 건 아들에게 평생의 멍에를 물려줬다는 점이다. 이전에 세습했던 2세 목사들도 요즘 많이 힘들어하더라. 그 멍에를 왜 물려주나. 자기가 이룩해 놓은 게 너무 크고 좋아서 남에게 줄 수 없다는 생각은 세상적인 욕심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부활절의 의미'에 대해선 "부활절 앞엔 반드시 고난주간이 있음을 잊지 말아야 한다. 죽음이 있었기에 부활도 가능했다. 그런데 한국교회는 부활의 영광만 강조했지 부활 전의 고난은 소홀히 해 왔다"며 "죽음 없는 부활은 실체가 없는 빈껍데기에 불과하다. 먼저 희생하고 먼저 낮아지는 일상의 삶을 통해 고난을 감내해 나갈 때 부활도 의미가 있는 법"이라고 제언했다.

이를 위해서는 "자아 성찰의 능력"이 필요하다고 했다. 그는 "요즘 새벽에 일어나 기도하기 전에 30분간 어제의 삶을 하나씩 되새겨본다. 내가 말로 상처를 준 적은 없는지, 그릇된 행동을 하진 않았는지, 세상의 유혹에 넘어진 적은 없는지. 회개하다 보면 끝이 없다"며 "회개는 곧 자아 성찰이다. 여기서부터 시작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후배 목회자들에게 "이전 세대를 흉내만 내려 하지 말고 넘어서길 바란다. 그게 진정한 선배 대접"이라며 "대형교회 목사들의 성공 사례를 그대로 답습하면 기존 사고의 노예만 될 뿐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예수를 잘 믿어야 한다. 너무 당연한 말 같지만, 자기가 쌓아놓은 것과 눈에 보이는 세상의 경험을 신뢰하지 예수를 신뢰하지 않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된다"고 전했다.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 '괴물 눈폭풍' 뉴욕 덮쳤다 관리자 2013.02.09 23427
66 사면초가 현대차, 유일한 돌파구 `그랜저IG`에 총력 관리자 2016.10.13 10360
65 대학생들, 신천지 위장 단체 U.N.P.O를 주의해야 관리자 2016.12.02 9913
64 미주지역 이민목회를 위한 오디오 북/성경 클럽 설명회 관리자 2016.10.24 9154
63 차인표, ‘천로역정’ 각색한 헐리우드 영화 출연 JDBS 2017.07.14 5468
62 World OKTA 행사 JDBS 2017.07.10 5242
61 성령사관아카데미, 제3기 입학 및 개강 감사예배 JDBS 2017.08.18 5019
60 스탠포드, 입학 허가 과정은 예술이다! JDBS 2017.07.27 4956
59 제 44기 뉴저지 아버지 학교 JDBS 2017.08.11 4917
58 기독교인 고고학자들, 언약궤 찾기 위한 발굴작업 진행 JDBS 2017.07.26 4577
57 최근 미국 한인교회서 간증... 입양은 선교 JDBS 2017.11.06 3617
56 5회 해외아동결연 후원 감사의 밤 JDBS 2017.12.23 3555
55 영성 회복 세미나 JDBS 2017.12.03 3500
54 이노비, 연말 소외이웃을 위한 릴레이 콘서트 펼쳐 JDBS 2017.11.28 3437
53 “우리의 삶이 간증” 탤런트 정선일 소프라노 이승현 부부 JDBS 2017.12.01 3420
52 이지연씨, 한인회에 장학금 기부 JDBS 2017.12.23 3405
51 올 한해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읽힌 성경 구절은? JDBS 2017.12.15 3398
50 암 치료비 위해… JDBS 2018.01.02 3394
49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31회 장학기금을 위한 찬양축제 JDBS 2017.11.30 3328
48 '아마존이 예수님을 찬양할 때까지' JDBS 2017.12.22 3248
정렬

검색


OPTIONS
  • 전체 설정

    배경색 사용자 설정 :nonecolor
    배경 이미지 사용 유무
    • 배경이미지
    • NoImg
    배경 패턴 설정
    • NoImg
    • 회색불규칙가로라인
    • 회색배경
    • 아주 작은 점
    • 작은 점
    • 큰 점
    • 대각선 점
    • 불규칙 점
    • 아주 작은 바둑판
    • 작은 바둑판
    • 큰 바둑판
    • 작은 패턴 바둑판
    • 큰 패턴 바둑판
    • 아주 작은 세로선
    • 작은 세로선
    • 큰 세로선
    • 작은 대각선
    • 가는 물결 무늬
    • 부드러운 물결 무늬
    • 아주 가는 마름모 무늬
    • 가는 마름모 무늬
    • 작은 꽃무늬 A
    • 큰 꽃무늬 A
    • 작은 꽃무늬 B
    • 중간 꽃무늬 B
    • 큰 꽃무늬 B
    • 깃털 무늬
    • 체크 무늬
    • 큰 체크 무늬
    • 불규칙 타일 무늬
    • 마름모 타일 무늬
    • 회색 모직 무늬
    • 검은색 모직 무늬
    • 나무 무늬
    투명도 설정:
    • white0
    • white1
    • white2
    • white3
    • white4
    • white5
    • white6
    • white7
    • white8
    • white9
    • black0
    • black1
    • black2
    • black3
    • black4
    • black5
    • black6
    • black7
    • black8
    • black9
    본문 상단여백 본문 하단여백
    위젯 그림자색
  • 헤더 설정

    로그인창 컬러셋 :
    헤더 배경: nonecolor
    헤더 배경이미지
    메뉴 이미지
    활성화 메뉴 이미지
    메뉴바 배경:
    하위테두리:
    주메뉴의 폰트:
    주메뉴 포인트:
    하위 포인트:
  • 본문위젯설정

    본문 배경이미지
    본문 포인트색 :
    본문 제목색 :
    타이틀 폰트색 :
    기타폰트색 :
    이미지 날짜 배경색 :
    SUB 위젯 배경 이미지
    SUB 위젯 타이틀 이미지
    SUB 위젯 더보기
    CONTENT 위젯 배경 이미지
    CONTENT 위젯 타이틀 이미지
    CONTENT 위젯 더보기
    본문 위젯 칸나눔
    본문 감싸기 배경
  • 슬라이드 설정

    슬라이드의 넓이 높이 설정이 가능합니다만 테스트 구현은 하지 않았습니다.
    슬라이드 사용 유무
    하위메뉴 투명이미지
    • white0
    • white1
    • white2
    • white3
    • white4
    • white5
    • white6
    • white7
    • white8
    • white9
    • black0
    • black1
    • black2
    • black3
    • black4
    • black5
    • black6
    • black7
    • black8
    • black9
    메인 슬라이드 배경색 설정 : nonecolor
    메인 슬라이드 테두리색 설정 :
    타이틀 배경 이미지
  • 로컬 메뉴 설정

    배경색 :
    하위 배경색 :
    타이틀 폰트 :
    활성 배경색 :
    폰트색 :
    활성 폰트색 :
    활성화된 메뉴 배경이미지
  • FOOTER 설정

    ======= 위젯형 풋터 =======
    위젯형 풋터 배경
    위젯형 풋터 배경
    풋터 위젯 더보기
    타이틀 색 :
    ======= 바형 풋터 =======
    바 배경색 :
    폰트색 :
    Copyright와 하단메뉴 폰트색 :
  • 좌우측배너 설정

    배경색 :
    테두리 :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