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디오생방송 KCBU

오늘의 양식
5분대담
세미나
상담
공지 사항
뉴스
선교뉴스
신학
건강
IT 뉴스

제목: 그리스도를 본받아(12)

관리자 2017.06.07 17:29 조회 수 : 415

제목: 그리스도를 본받아(12)

본문: 마태 6:5-15

요절: “왜냐하면 왕국과 권세와 영광이 주님께 영원무궁토록 있기 때문입니다” (마 6:13)

주제: 주기도문을 통해 하나님의 구원을 계획이 성취되도록 기도하자

교독문: 135번(성령강림주일), 예배의 부름: 행 2:1-4

찬송: 185장(통 179장), 184장(통 173장)

일시: 2017년 6월 4일 성령강림주일

설교자: 윤사무엘 목사(감람원교회)

 

6월 달을 호국의 달로 지킵니다. 6일(화)은 현충일이며, 네 번째 주일은 6.25 회상주일로 지키면서 이 달에 나라와 민족의 평화를 위해 기도하려고 합니다.

오늘은 예루살렘 교회가 탄생한 성령강림주일(Pentecost Lord’s Day)입니다. 구약시대엔 이 날을 칠칠절(유월절 후 일곱 번 째 주일) 혹 오순절(Pentecost)입니다. 보리와 밀의 수확을 감사하여 하나님께 감사드리는 날이었고, 이날에 모세가 호렙산에 올라가 하나님의 계명을 받기 시작한 날이었습니다.

 

레위기 23:15이하에 보니

“15 안식일 이튿날 곧 너희가 요제로 단을 가져온 날부터 세어서 칠 안식일의 수효를 채우고 16 제 칠 안식일 이튿날까지 합 오십 일을 계수하여 새 소제를 여호와께 드리되 17 너희 처소에서 에바 십분 이로 만든 떡 두개를 가져다가 흔들지니 이는 고운 가루에 누룩을 넣어서 구운 것이요 이는 첫 요제로 여호와께 드리는 것이며 18 너희는 또 이 떡과 함께 일 년 되고 흠 없는 어린 양 일곱과 젊은 수소 하나와 수양 둘을 드리되 이들을 그 소제와 그 전제와 함께 여호와께 드려서 번제를 삼을지니 이는 화제라 여호와께 향기로운 냄새며 19 또 수염소 하나로 속죄제를 드리며 일 년된 어린 수양 둘을 화목제 희생으로 드릴 것이요 20 제사장은 그 첫 이삭의 떡과 함께 그 두 어린 양을 여호와 앞에 흔들어 요제를 삼을 것이요 이것들은 여호와께 드리는 성물인즉 제사장에게 돌릴 것이며 21 이 날에 너희는 너희 중에 성회를 공포하고 아무 노동도 하지 말지니 이는 너희가 그 거하는 각처에서 대대로 지킬 영원한 규례니라 22 너희 땅의 곡물을 벨 때에 밭모퉁이까지 다 베지 말며 떨어진 것을 줍지 말고 너는 그것을 가난한 자와 객을 위하여 버려두라. 나는 너희 하나님 여호와니라”

칠칠절에는 제사장이 추수한 보리와 밀을 제단에서 흔들어 바치는 제물 즉 요제를 드린 날이었으며, 대맥(보리), 소맥(밀)을 추수할 때 가난한 이웃을 위해 밭모퉁이까지 베지 아니했으며 이삭줍기를 위해 곡식단을 저들을 위해 남겨 두었습니다. 자선하는 절기였습니다.

 

승천하시면서 예수님께서는 “볼지어다 내가 내 아버지의 약속하신 것을 너희에게 보내리니 너희는 위로부터 능력을 입히울 때까지 이 성에 유하라 하시니라” (눅 24:49) 고 하셨는데 승천하신 후 열흘 되던 날이 마침 칠칠절(오순절)이었습니다. 약속하신 보혜사 성신님을 보내주셨습니다. 마가의 다락방에서 기도하던 120문도들이 성령의 충만을 받고 방언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주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너희에게는 때와 시기를 알게 하신 것이 아니요 아버지께서 자신의 권한에 두셨느니라. 그러나 성령님께서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능력을 받으리니 그러면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끝까지 이르러 내게 증인이 되리라”고 하시니라(행 1:7-8) 과연 오순절 아침에 성령님께서 급하고 강한 바람 같은 소리와 함께 불의 혀같이 갈리지는 것이 각 성도위에 임하니 모든 사도와 성도들이 “성령님이 말하게 하심을 따라” 다른 방언으로 말하기 시작했습니다.

“오순절이 이미 이르매 저희가 다 같이 한 곳에 모였더니 홀연히 하늘로부터 급하고 강한 바람 같은 소리가 있어 저희 앉은 온 집에 가득하며 불의 혀같이 갈라지는 것이 저희에게 보여 각 사람 위에 임하여 있더니 저희가 다 성령의 충만함을 받고 성령이 말하게 하심을 따라 다른 방언으로 말하기를 시작하니라” (행 2:1-4)

 

그래서 오늘은 예루살렘 교회가 창립된 날로 지상의 모든 교회의 생일입니다. 당시 칠칠절을 지키러 전 세계에서 모여든 유대인들이 이날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회개하고 밥티즘(세례, 침례)을 받아 3000명이 성령님의 선물을 받았습니다.

하나님의 교회는 베드로의 신앙고백인 “주님께서는 그 그리스도시오,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마 16:16) 반석 위에 세워졌습니다. “내가 이 반석 위에 내 교회를 세우리니 음부의 권세가 이기지 못하리라. 내가 천국 열쇠를 네게 주리니 네가 땅에서 무엇이든지 매면 하늘에서도 매일 것이요 네가 땅에서 무엇이든지 풀면 하늘에서도 풀리리라” (마 16:16-19)

 

오늘 이 지구상의 있는 모든 교회들이 성령님을 충만히 받아 거듭나고 오직 예수님의 교회로 굳게 세워 나가시를 바랍니다. 올해는 교회개혁 50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교회는 개혁되어야 하고 항상 개혁되어야 한다(Ecclesia reformata, semper reformanda!)는 정신으로 주님과 동행해야 합니다.

-----------

지난 주일에 이어 “그리스도를 본받아” 시리즈로 계속 산상수훈을 묵상합니다. 마태복음 6장은 구제, 기도, 금식생활에 대하여 가르치고 있습니다. 그리스도인의 경건생활은 은밀한 중에 하라는 말씀으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천국의 백성의 특징은 경건하게 사는 것입니다. 경건생활에서 꼭 필요한 요소가 바로 자선(구제alms), 기도, 금식입니다. 지난 주일에는 자선에 대하여 살펴보았습니다.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 하라는 정신으로 은밀하게 진심으로 t사랑을 가지고 욕심 없이 자선을 해야 합니다. 오늘은 기도의 가르침에 대해 살펴보려고 합니다.

 

기도는 하나님과의 대화이며 영적인 호흡입니다. 호흡이 중단되면 죽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쉬지 말고 기도해야 영혼이 삽니다. 그래서 기도는 들숨처럼 “듣는 기도”가 있으며, 날숨처럼 “드리는 기도”가 있습니다. 대화란 상대말의 말을 잘 들어야 하며 그리고 내 생각을 표현함으로 서로가 통하는 말의 교환입니다. 마찬가지로 기도는 먼저 하나님의 말씀을 들어야 합니다. 주님의 뜻을 파악하며 “주여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자세로 기도는 들을 줄 알아야 합니다. 또한 주님의 기도방식대로 ‘제 생각에는 이 잔이 그냥 지나갔으면 좋겠지만, 내 원대로 마옵시고 아버지의 원대로 행하옵소서’입니다. 아버지의 뜻은 주님께서 십자가의 고난의 잔을 마시는 것이셨습니다. 주님께서는 그대로 순종하셨습니다. 이것이 기도의 삶입니다. 기도는 반드시 순종의 생활로 연결되어야 합니다. 기도의 생활화가 경건한 사람의 생활입니다.

 

계5:8 “책을 취하시매 네 생물과 이십 사 장로들이 어린 양 앞에 엎드려 각각 거문고와 향이 가득한 금대접을 가졌으니 이 향은 성도의 기도들이라”

계8:3-5 “또 다른 천사가 와서 제단 곁에 서서 금향로를 가지고 많은 향을 받았으니 이는 모든 성도의 기도들과 합하여 보좌 앞 금단에 드리고자 함이라 향연이 성도의 기도와 함께 천사의 손으로부터 하나님 앞으로 올라가는지라 천사가 향로를 가지고 단 위의 불을 담아다가 땅에 쏟으매 뇌성과 음성과 번개와 지진이 나더라.”

 

주님께서 가르치시기를 외식하는 자의 기도를 삼가라고 하십니다. 사람에게 보이려고 하는 기도를 말합니다. 회당과 큰 거리 어귀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하는 것을 본받지 말아야 합니다. 그들의 기도하는 모습을 보고 사람들이 칭찬을 하면 이미 상급을 받은 것입니다. 기도는 하나님과의 대화인데 꼭 사람에게 보이려고 할 필요가 없습니다. 우리는 골방에 들어가서 문을 닫고 은밀한 중에 계신 우리 아버지께 기도해야 합니다. 우리의 골방을 기도방으로 만드는 것입니다. 우리 가정에 골방이 반드시 있어야 합니다. 우리 직장에 골방이 있어야 합니다. 또한 자동차 안을 골방으로 만들 수 있습니다. 이사하면 제일 먼저 골방부터 정해야 합니다. 여행 중에도 골방을 정하고 기도해야 합니다. 그리스도인들의 모든 여행은 기도여행이어야 합니다. 등산, 산책, 이동, 여행 모두가 기도하러 떠나는 여정이어야 합니다(Prayer journey, prayer trip/travel).

 

또 기도할 때 이방인처럼 중언부언하지 말라고 하셨습니다. 중언부언이란 주문처럼 같은 말을 반복하는 것입니다. 이런 식으로 오래 하기만 하면 복을 받는다는 생각으로 하는 기도를 말합니다. ‘저희는 말을 많이 하여야 들으실 줄 생각하느니라’ 우리가 하나님께 기도하기 시작하면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간구를 미리 아십니다. 구체적으로 간구하기를 기다리고 계십니다. 역대상 4장에서 유다 자손이 소개되던 중 야베스가 등장합니다. 다른 사람들은 이름만 거명하고 지나는데 야베스만은 두 절에 걸쳐 (대상 4:9-10) 기도의 응답을 받는 일을 소개합니다. “야베스는 그 형제보다 존귀한 자라. 그 어미가 이름하여 야베스라 하였으니 이는 내가 수고로이 낳았다 함이었더라. 야베스가 이스라엘 하나님께 아뢰어 가로되 원컨대 주께서 내게 복에 복을 더하사 나의 지경을 넓히시고 주의 손으로 도우사 나로 환난을 벗어나 근심이 없게 하옵소서 하였더니 하나님 그 구하는 것을 허락하셨더라” 구체적으로 기도를 해야 합니다.

 

주님께서 우리에게 기도를 가르쳐 주신 주기도문은 가장 모범적인 기도입니다. 우리가 평상시 기도할 때 주기도문적인 기도, 주기도문적인 예배, 주기도문적인 생활을 실천해야 합니다. 먼저 기도는 하나님과의 관계를 바르게 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나라와 뜻을 구해야 합니다.


(1)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여, [파테르 헤몬 호 엔 토이스 우라노이스 Πάτερ ἡμῶν ὁ ἐν τοῖς οὐρανοῖς·] Our Father which art in heaven,

항상 기도의 시작은 하나님을 부르는 것입니다. 이를 기원(invocation)이라고 합니다. 모든 기도문에서 주님을 호칭할 때 2인칭 단수입니다. 킹제임스 성경에서 Our Father which art in heaven. 여기서 art는 are의 고어 인데 2인칭 단수 be동사입니다. 3인칭 단수가 아니라 기도하면 가장 가까이 계시는 주님이 되십니다. 2인칭 단수 인칭대명사인 thy(당신의), thine(당신의 것)을 사용합니다. 현대영어는 모두 you, your, yours로 단수, 복수의 개념이 없어졌습니다. 킹제임스성경 영어는 2인칭 인칭대명사가 단수일때는 t로 시작됩니다(thou, thy, thee, thine). 복수일 때는 y로 시작되어(ye, your, you, yours)로 명확히 구분되어 이해하기가 쉽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우리를 지으시고 모든 것을 섭리하시는 하나님을 감히 ‘아버지’라고 부르게 하셨습니다. 유대인들이나 모슬렘들이나 타종교인들이 감히 상상을 하지 못하는 일입니다. 예수님께서 기도하실 때 ‘나의 아버지, 혹은 아버지여(My Father, Father)’라고 하셨는데 예수님을 믿는 자들에게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부르도록 가르치셨습니다. 우리는 이 칭호만으로도 은혜를 흡족히 받습니다. 그분은 우리의 아버님이시니 우리는 그분의 자녀라는 말입니다. 일본 오사카의 가가와(하천풍언, 프린스톤 신학교 1921년 졸업)목사님께서 이 버팔로를 방문하여 나이아가라 폭포 주인의 아들이 설교한다고 광고를 내니, 많은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그때 가가와 선생은 하나님의 아들이 됨의 축복을 선포하니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을 영접하였답니다.

 

(2) 주님의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 [하기아스쎄토 토 오노마 수 ἁγιασθήτω τὸ ὄνομά σου· Hallowed be thy name

하나님의 이름을 거룩히 드림이 바로 예배입니다. 그분의 이름 속에는 인격과 정체성과 기념물이 포함되어 있습니다(신 12:5, 11, 21, 시 8:1, 9, 사 56:5). 하나님의 이름은 예슈아(Yeshua, 구원)이며 기념칭호는 여호와(Adonai, 주님)입니다(출 3:15, 호 12:5). 아벨대신에 주신 셋의 아들인 에노스 때에 비로소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다고 했습니다(창 4:26). 예배는 하나님의 임재를 체험하며 하나님의 이름 속에 하나님과의 만남이 이뤄지는 것입니다. 여호와이레(나타나심), 여호와닛시(나의 깃발), 여호와살롬(평화), 여호와삼마(임재), 여호와로페(치유자), 여호와로이(나의 목자)입니다. 주님의 이름을 거룩히 여김을 받는 생활을 해야 합니다. 주님의 이름에 욕을 보이면 죄를 짓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상숭배는 철저히 근절해야 합니다.

 

(3) 주님의 왕국이 임하옵시며 [알쎄토 헤 바실레이아 수 å̓λθέτω ἡ βασιλεία σου] Thy kingdom come.

우리는 기도 때마다 하나님의 왕국(kingodm)이 세워지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을 왕으로 모신 나라입니다. 최초의 복음 선포는 “회개하라 하늘 왕국(Kingdom of Heaven)이 가까웠느니라” (마 3:3, 4:17), “때가 찼고 하나님 왕국이 가까웠으니 회개하고 복음을 믿으라” (막 1:15)입니다. 왕국은 백성과 영토와 주권으로 형성됩니다. 하나님 왕국은 예수님의 십자가와 부활의 사건으로 이미 이루어졌습니다. 하나님의 영토가 회복되며 하나님의 백성들이 하나씩 늘어나며 그 가운데 하나님의 주권이 이뤄지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이 이뤄지는 곳이 바로 하나님의 왕국입니다.

 

(4) 주님의 뜻이 하늘에서 이룬 것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이다 [게네쎄토 토 쎌레마 수 호스 엔 우라노, 카이 에피 테스 게스 γενηθήτω τὸ θέλημά σου, ὡς ἐν οὐρανῷ, καὶ ἐπὶ τῆς γῆς·] Thy will be done in earth, as it is in heaven.

하나님의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졌습니다. 마찬가지로 땅에서도 이루어지기를 기도해야 합니다. 먼저 우리는 아버지의 뜻을 분별해야 합니다. 로마서 12:2에 있는대로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온전하신 뜻을 분별하도록(ye may prove what is that is good, and acceptable, and perfect, will of God)우리는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마음을 새롭게 함으로 변화를 받아야 합니다. 살전 5:16-18에 보니 항상 기뻐하고 쉬지 말고 기도하고 범사에 감사하는 것이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라고 하셨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거룩하심을 본받아 성결한 삶을 사는 것이 주님의 뜻입니다(레 19:2, 딤전 4:5). 하나님의 온전하심을 본받아 우리도 온전하여 지는 것이 하나님의 뜻입니다. 우리의 기도는 항상 “내 주여 뜻대로 행하시옵소서” (찬 549장, 통합 431장, 막 14:36)입니다.

 

(5) 오늘 저희에게 일용할 빵을 주옵시고 [톤 아르톤 헤몬 톤 에피우시온 도스 헤민 세메론 τὸν ἄρτον ἡμῶν τὸν ἐπιούσιον δὸς ἡμῖν σήμερον·] Give us this day our daily bread.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에서 매일 일용할 양식인 만나를 먹었듯이 우리도 오늘에 필요한 육신의 빵을 달라고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백성들을 굶기지 아니하시는 하나님께서 우리의 생활고를 아시고 우리가 쓸 것을 일체 공급해 주십니다. 우리는 다만 하나님의 왕국과 그의 의를 먼저 구하면 됩니다(마 6:33). 또 이 기도를 드릴 때는 하나님의 만나인 말씀을 충분히 달라고 기도해야 합니다.

 

(6)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 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카이 아페스 헤민 타 오페이레마타 헤몬, 호스 카이 헤메이스 아피에멘 토이스 오페이레타이스 헤몬 καὶ ἄφες ἡμῖν τὰ ὀφειλήματα ἡμῶν, ὡς καὶ ἡμεῖς ἀφίεμεν τοῖς ὀφειλέταις ἡμῶν·] And forgive us our debts, as we forgive our debtors.

우리가 하나님께 죄 지은 것을 용서를 구하기 전에 우리 형제의 잘못을 용서해 주며, 빚진 것을 탕감해 주며 관계를 회복하는 것이 우선되어야 우리가 용서함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 구절이 중요하기에 주님께서는 주기도문을 다 가르쳐 주신 후 따로 말씀해 주시기를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면 너희 천부께서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시려니와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면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시리라“ (마 6:14-15)

고 강조하셨습니다.

 

(7)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카이 메 에이세넹케스 헤마스 에이스 페이라스몬, 알라 흐뤼사이 헤마스 아포 투 포네루 καὶ μὴ εἰσενέγκῃς ἡμᾶς εἰς πειρασμόν, ἀλλὰ ῥῦσαι ἡμᾶς ἀπὸ τοῦ πονηροῦ.] And lead us not into temptation, but deliver us from evil:

시험에 드는 것은 자기 욕심 때문입니다. 우리는 욕심에서 해방되게 해 달라고 기도하며 시험에 빠지지 않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사탄은 믿는 자들을 넘어뜨리려고 늘 기회를 노립니다. 주께서 지켜달라고 기다하시며,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는 구원에 대한 간구입니다.

 

(8) 왜냐하면 왕국과 권세와 영광이 영원무궁토록 주님의 것이기 때문입니다. 아멘 [호티 수 에스틴 헤 바실레이아 카이 헤 두나미스 카이 헤 독사 투스 아이오나스. 아멘 ὅτι σοῦ ἐστιν ἡ βασιλεία καί ἡ δύναμις καί ἡ δόξα εἰς τοὺς αἰῶνας· ἀμήν.] For thine is the kingdom, and the power, and the glory, for ever. Amen.

송영입니다. 주기도문의 클라이막스입니다. 주기도문 시작과 끝이 키아즘 구조(짝을 이룸)로 되어 있습니다. 주님의 왕국이 임하옵시고(그 왕국), 주님의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옵고(그 권세), 뜻이 하늘에서 이뤄진 것 같이 땅에서 이뤄지이다(그 영광)이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의 것임을 확신하는 송영(doxology)입니다. 이것을 한마디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기도를 마무리 할 때 모든 영광을 아버지께 돌리옵고 하며 마쳐야 합니다. 주님께서 친히 가르쳐 주신 기도이기에 그냥 아멘으로 끝나나 우리는 반드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리옵니다” 아멘으로 끝나야 합니다. (요 15:7, 16)

 

기도는 우리의 말을 예수님의 이름으로 하는 것입니다.

1)묵상 기도 - 지혜를 얻는 기도(말씀 묵상, 설교 묵상, 침묵기도)

2)통성 기도 -능력을 얻는 기도(통성기도, 산기도, 치유기도, 작정기도)

3)골방 기도 – 은밀한 가운데 하나님과 밀실에서 사랑을 속삭이는 기도

 

요 16:24에 있는 대로 “지금까지는 너희가 내 이름으로 아무 것도 구하지 아니하였으나 구하라 그리하면 받으리니 너희 기쁨이 충만하리라” 했습니다.

기도 외에는 귀신이 나갈 수가 없습니다(막 9:29). 기도의 힘이란 기도를 통하여 예수님의 능력을 공급받습니다. 말에는 능력이 있습니다. 우리말에 예수님의 이름을 씌우면 놀라운 능력이 나타납니다.

 

그래서 기도는 예수님의 이름으로 말을 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교회가 부흥하기 원하면 기도로 부흥을 선포해야 합니다. 건강하기를 원하면 기도로 건강을 선포하면 됩니다. 자녀들이 잘되기를 원하면 기도로 자녀 축복을 선포하십시오. 나 자신이 잘 되기를 바라면 나 자신을 위한 축복 기도를 합시다.

 

기도는 반드시 응답이 있습니다. 시간의 차이와 응답의 질이 다를 뿐입니다. 1)즉각 응답

2)지체 응답

3)거절 응답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부흥하는 교회는 기도가 살아있는 교회입니다. 주님께서 가르쳐 주신 기도를 그대로 실천하며 주기도문적인 기도를 회복하여 하나님께 열납되는 예배를 드리시기 바랍니다. 통성기도에 힘쓰며 골방기도에 열심을 다하시기를 바랍니다. 오늘 성령강림주일에 기도에 전혀 힘쓰니(행 1:14) 성령님께서 강림하셔서 교회를 세워주신 정신을 회복합시다. “성령이 계시네 할렐루야 함께 하시네 좁은 길을 걸으며 밤낮 기뻐하는 것 주의 영이 함께 함이라” (찬 191장, 통 427장)

=========================================================

감람원 신학교 공개 신학강좌 초청

 

감람원 신학교(1988년 보스턴에서 설립) 공개강좌는 국내외 저명한 학자를 초청하여 신앙생활에 유익한 말씀을 듣고 있습니다. 앞으로 가질 공개 신학강좌는 다음과 같습니다. 많은 참석을 바랍니다.

1) 2017년 6월 5일 월, 여름계절학기 개강, 오전 10:30

◼강사: 윤사무엘 목사 (총장, 고대근동학과 성경해석)

◼주제: “한국신학과 히브리 사고”

2) 2017년 6월 19일 월, 오후 1:50-3:20

◼강사: 강석정 목사 (실천학 교수)

◼주제: 한국교회와 설교

3) 7월 3일(월)-5일 오전 10:30 [강화도 좋은습관개발원에서]

킹제임스 성경 통독 (지도: 노양호 목사)

4) 7월 17일 월 오전 10:30

◼강사: 유석근 목사 (알이랑 민족연구소 대표)

◼주제: 한민족의 정체와 선교적 사명

5) 7월 31일 월 오전 10:30

◼강사: 류재이 목사 (설교학 교수, 세민교회)

◼주제: 설교학 패러다임

6) 8월 7일 월 오전 10:30

◼강사: 조갑진 목사 (서울신대 부총장, 국가기도운동 대표)

◼주제: 로마서 8장 성화론

--------------------------------

◼장소: 대전광역시 중구 선화동 89-3 감람원신학교 채플, 주차는 주변 골목

[대중교통은 대전역이나 복합터미널에서 택시로 10분 거리,

버스는 선화동 성당하차. 선화동 대종네거리와 중촌네거리 사이]

◼연락처: 042-242-0287, 010-9113-1127, 010-4907-7483

-------------------------------

◼여름학기와 가을학기 신[편]입생 모집:

Ⓐ 2017년 6월 5일 개강 ~ 8월 28일 종강

격주 월요일 10:30-17:00 수업 (학사, 석사, 박사, 평신도 지도반)

Ⓑ 2017년 9월 4일 가을학기 개강, 12월 4일 종강. 매주 월요일 수업

 

◼원서접수 및 면접

1) 원서접수: [2017년 여름학기] 2017년 5월1일~6월2일 [면접: 6월2일, 10시]

[2017년 가을학기] 2017년 5월1일~9월1일 [면접: 9월1일, 10시]

2) 입학서류: 입학지원서(본교 양식), 증명사진(명함판2매), 여권 사진페이지 1매,

최종학교(고등학교, 대학교, 신학교, 대학원 등) 성적증명서 및

졸업증명서 한글 및 영문1통, 자필 신앙간증서 (2매 정도), 면접비

5만원, 등록금 선납

=======================================

가정예배를 드립시다. 하루 정한 시간, 정한 장소에서 1명 이상.

예배순서: 찬송, 기도, 성경 1장을 읽고 요절 및 중심단어 찾아 묵상, 찬송, 주기도문

 

금주기도제목: (1) 조국을 전쟁으로부터 지켜주시고 하나님을 경외하게 하소서!

(2) 성령 충만한 생활이 계속되게 하소서!

(3) 부지런히 전도하여 주님의 전을 채우게 하소서! (눅 14:23)

6월 5일(월) 찬송 185장(통179), 249장(통 249장) 성경: 행 1장 (전혀 기도에 힘쓰니라)

6일(화) 찬송 185장(통179), 249장(통 249장) 성경: 2장 (오순절 날에 성령 강림)

7일(수) 찬송 184장(통173), 250장(통 182장) 성경: 3장 (성전 미문에서 기적)

8일(목) 찬송 184장(통173), 250장(통 182장) 성경: 4장 (초대교회의 부흥)

9일(금) 찬송 191장(통427), 190장(통 177장) 성경: 5장 (아나니아와 삽비라 거짓)

10일(토) 찬송 191장(통427), 190장(통 177장) 성경: 6장 (일곱 집사들, 구제 봉사)

OPTIONS
  • 전체 설정

    배경색 사용자 설정 :nonecolor
    배경 이미지 사용 유무
    • 배경이미지
    • NoImg
    배경 패턴 설정
    • NoImg
    • 회색불규칙가로라인
    • 회색배경
    • 아주 작은 점
    • 작은 점
    • 큰 점
    • 대각선 점
    • 불규칙 점
    • 아주 작은 바둑판
    • 작은 바둑판
    • 큰 바둑판
    • 작은 패턴 바둑판
    • 큰 패턴 바둑판
    • 아주 작은 세로선
    • 작은 세로선
    • 큰 세로선
    • 작은 대각선
    • 가는 물결 무늬
    • 부드러운 물결 무늬
    • 아주 가는 마름모 무늬
    • 가는 마름모 무늬
    • 작은 꽃무늬 A
    • 큰 꽃무늬 A
    • 작은 꽃무늬 B
    • 중간 꽃무늬 B
    • 큰 꽃무늬 B
    • 깃털 무늬
    • 체크 무늬
    • 큰 체크 무늬
    • 불규칙 타일 무늬
    • 마름모 타일 무늬
    • 회색 모직 무늬
    • 검은색 모직 무늬
    • 나무 무늬
    투명도 설정:
    • white0
    • white1
    • white2
    • white3
    • white4
    • white5
    • white6
    • white7
    • white8
    • white9
    • black0
    • black1
    • black2
    • black3
    • black4
    • black5
    • black6
    • black7
    • black8
    • black9
    본문 상단여백 본문 하단여백
    위젯 그림자색
  • 헤더 설정

    로그인창 컬러셋 :
    헤더 배경: nonecolor
    헤더 배경이미지
    메뉴 이미지
    활성화 메뉴 이미지
    메뉴바 배경:
    하위테두리:
    주메뉴의 폰트:
    주메뉴 포인트:
    하위 포인트:
  • 본문위젯설정

    본문 배경이미지
    본문 포인트색 :
    본문 제목색 :
    타이틀 폰트색 :
    기타폰트색 :
    이미지 날짜 배경색 :
    SUB 위젯 배경 이미지
    SUB 위젯 타이틀 이미지
    SUB 위젯 더보기
    CONTENT 위젯 배경 이미지
    CONTENT 위젯 타이틀 이미지
    CONTENT 위젯 더보기
    본문 위젯 칸나눔
    본문 감싸기 배경
  • 슬라이드 설정

    슬라이드의 넓이 높이 설정이 가능합니다만 테스트 구현은 하지 않았습니다.
    슬라이드 사용 유무
    하위메뉴 투명이미지
    • white0
    • white1
    • white2
    • white3
    • white4
    • white5
    • white6
    • white7
    • white8
    • white9
    • black0
    • black1
    • black2
    • black3
    • black4
    • black5
    • black6
    • black7
    • black8
    • black9
    메인 슬라이드 배경색 설정 : nonecolor
    메인 슬라이드 테두리색 설정 :
    타이틀 배경 이미지
  • 로컬 메뉴 설정

    배경색 :
    하위 배경색 :
    타이틀 폰트 :
    활성 배경색 :
    폰트색 :
    활성 폰트색 :
    활성화된 메뉴 배경이미지
  • FOOTER 설정

    ======= 위젯형 풋터 =======
    위젯형 풋터 배경
    위젯형 풋터 배경
    풋터 위젯 더보기
    타이틀 색 :
    ======= 바형 풋터 =======
    바 배경색 :
    폰트색 :
    Copyright와 하단메뉴 폰트색 :
  • 좌우측배너 설정

    배경색 :
    테두리 :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